한화 이태종 대표이사
대전보훈청에 3천만원 성금 전달

조명진 기자 | 입력 : 2016/06/26 [21:02]
한화방산4社인 ㈜한화(대표이사 이태종), 한화테크윈·한화디펜스(대표이사 신현우), 한화탈레스(대표이사 장시권)는 6월 25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홈경기에서 국가유공자와 군 장병 및 그 가족 등과 함께 ‘호국보훈’의 정신을 기리는 홈경기 초청 행사를 가졌다.

이 날 행사는 ‘6.25 한국전쟁’의 날을 맞아 국가유공자의 희생과 헌신에 감사 드리고 군 장병들과 함께 나라사랑 정신을 고양하고자 마련됐다. 행사에는 ㈜한화 이태종 대표이사, 이명현 대전보훈청장 등이 참석했으며 국가유공자 110여 명, 육·해·공군 장병과 그 가족 450여 명 등 총 560여 명이 함께했다.

‘나라사랑’의 의미를 되새기고자 경기 시작 전부터 다양한 행사들이 이어졌다. 먼저, ㈜한화 이태종 대표이사는 ‘호국보훈’의 마음을 담아 대전보훈청에 3천만원의 성금을 전달했으며, 이 날 경기장을 찾은 관람객 모두는 경건한 마음을 담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에 대해 묵념도 진행했다.

뜻깊은 초청행사에 걸맞은 특별한 시구도 이어졌다. 현재 해군에서 근무중인 천안함 생존 장병 정다운 대위는 대한민국의 군인으로서 늠름한 모습으로 등장하여 직접 시구를 진행했으며, 그 자랑스러운 모습에 관람객들은 격려의 박수를 아끼지 않았다.

이 날 참석한 국가유공자 등은 경기 시작 전 미리 유니폼, 싸인볼 등의 기념품을 전달받고 경기장 1, 2층에 마련된 좌석에 앉아 일반 관람객들과 함께 하나된 마음으로 경기를 관람하기 시작했으며, 한화이글스 선수단은 밀리터리 유니폼 및 모자를 착용하고 경기에 임한 후 실착 유니폼 및 모자를 국가보훈처에 기증하였다.

시구를 진행한 정다운 대위는 “평소 한화이글스의 열성팬이었는데,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의미있는 시구행사에 참여할 기회를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가족들과 함께 즐겁게 경기도 관람하시고, 해군과 천안함 장병을 비롯한 국군 장병들에게도 응원과 격려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국가유공자 등과 같이 이 날 경기를 관람한 ㈜한화 이태종 대표이사는 “참전유공자 및 가족 분들과 ‘6.25 한국전쟁’의 날에 함께해 더욱 뜻깊은 자리”라면서 “오늘의 행사를 일회성으로 끝내지 않고, 앞으로 정례화시켜 ‘나라 사랑’을 실천하시는 모든 분들의 숭고한 희생정신에 감사드릴 수 있는 자리를 계속해서 마련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 날 경기는 국가유공자 등의 열띤 응원에 힘입어 한화이글스가 승리를 거두었으며, 참여한 모두가 승리의 기쁨과 함께 뜻깊은 추억을 만들었다.

한화방산4社는 국가 방위력 증강을 담당하는 국내 대표 방위산업체로서 이번 홈경기 초청 행사 외에도,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기리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해오고 있다. 특히, 국립서울현충원과 자매결연을 맺고 매년 묘역정화활동을 지속해오고 있으며, 국가유공자들의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나라사랑 클린 하우스’를 통해 국가유공자들의 삶의 질 개선에도 앞장서고 있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하여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8.05.31~2018.06.12)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