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리우 선수단에 격려금 1억 전달

장영록 기자 | 입력 : 2016/07/06 [22:04]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대한체육회 부회장)을 비롯한 이병호 한진그룹 본부장 등 한진그룹 대표 일행이 7일 오후 태릉선수촌을 방문하여 리우올림픽대회에 출전하는 우리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단을 격려하고 격려금 1억원을 전달했다.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일행은 김정행·강영중 대한체육회장, 조영호 사무총장, 최종삼 선수촌장과 함께 챔피언하우스에서 리우올림픽 준비상황을 보고 받고 최종삼 선수촌장에게 격려금 1억원을 전달했다. 이후 일행은 태릉선수촌 내 종목별 훈련장을 방문하여 리우올림픽을 30일 앞두고 훈련에 매진하고 있는 선수, 지도자들을 격려했다.

조양호 회장은 리우올림픽 선수단을 격려하기 위해 1억원의 격려금을 전달하며 “우리 대한민국 선수단이 이번 리우올림픽에서 한국의 저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대한민국의 모든 국민들이 하나 된 마음으로 국가대표 선수들을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