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제14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 자원활동가 ‘오페라필’ 모집

뉴스팀 | 입력 : 2016/08/03 [11:01]
▲     © 경제인
대구오페라하우스가 10월 6일에서 11월 5일까지 펼쳐질 제14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의 자원활동가 ‘오페라필’을 모집한다.

‘오페라필’은 ‘오페라를 사랑하는 사람’이라는 뜻을 가진 합성어로, 벌써 10년 째 축제의 운영 및 진행과 관객 안내를 진행하며 축제의 꽃으로 불리고 있는 자원활동가 단체다. ‘오페라필’의 모집 대상은 만18세 이상의 대한민국 국민과 해외동포 및 대한민국 거주 외국인으로, 오페라와 축제를 사랑하는 사람이면 누구나 지원가능하다. 단 외국인의 경우 한국어로 의사소통이 가능해야 한다.

운영팀, 지원팀, 부대행사팀 등 총 3개 분야로 모집하는 ‘오페라필’의 활동 기간은 9월 10일부터 11월 5일까지로, 해당 기간 동안 외국공연단 통역, 부대행사 및 홍보부스 운영, 관객 안내, 의전, 행사장 촬영, 기념품 판매 등 다양한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선발된 활동가들은 오페라 전반에 대한 전문적인 교육을 받게 되며 소정의 일비와 유니폼, 개인별 ID카드, 자원봉사참여증서가 제공된다. 더불어 메인공연 예매시 할인 혜택과 오페라축제 메인공연 리허설 관람 등 특전도 주어진다. 모집 기간은 8월 11일까지.

신청서는 대구오페라하우스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내려받기 및 온라인(doh_6217@hanmail.net), 방문 접수가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대구오페라하우스 공연기획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10월 6일에서 11월 5일까지 대구 전역에서 개최되는 제14회 대구국제오페라축제는 푸치니의 <라 보엠>을 시작으로 독일 본국립극장이 준비한 베토벤의 유일한 오페라 <피델리오>, 그리스 신화를 바탕으로 한 오스트리아 린츠극장의 발레오페라 <오르페오와 에우리디체>, 테너 김재형과 바리톤 고성현을 비롯한 초호화 출연진이 출연하는 국립오페라단의 <토스카>, 성남아트센터와 합작한 가장 매혹적인 오페라 <카르멘> 등 다섯 개 메인작품을 중심으로 펼쳐진다.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하여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8.05.31~2018.06.12)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