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부대우전자 드럼세탁기 미니, 누적판매 25만대 돌파

박진호 | 입력 : 2018/01/03 [11:39]

▲     © 경제인


 동부대우전자 벽걸이 드럼세탁기 미니가 2017년 3월 누적판매 15만대를 넘어선 이후 4분에 1대꼴로 판매를 기록하며 9개월 만에 판매량 10만대를 돌파, 누적판매 25만대를 달성하게 되었다.

9개월간 판매량은 출시 이후 3년간 누적판매량에 맞먹는 수치다. 동부대우전자는 △제품 라인업 확대 △디자인 강화 △해외시장 전략적 공략을 성공의 이유로 꼽았다.

동부대우전자는 ‘미니’를 전략제품으로 선정하여 2016년 12월 동부대우전자 제품으로는 최초로 IoT 기술을 적용한 신모델을 선보였다. 지난해 11월에는 용량을 3.5kg으로 늘리고 건조기능을 채용한 신모델을 출시, 1년이 채 안 되는 기간에 신제품을 잇따라 선보이며 라인업을 강화하였다.

특히 신모델을 선보일 때마다 기존 제품의 디자인을 보다 업그레이드하고 제품 특화 기능을 강화하여 다양한 소비자층 공략에 성공하였다는 평을 받았다.

‘미니’ 신모델들은 지난해 중국 DIA ‘산업디자인어워드’를 필두로 ‘굿 디자인’, 국내 ‘핀업 디자인’ 및 ‘굿 디자인’ 등 국내외 유수의 디자인상을 휩쓸며 경쟁력을 인정받고 있다.

기능적인 면에서도 세탁용량 3kg으로 세계 최소용량 드럼세탁기로서 대용량 드럼세탁기 대비 세탁 시간은 60%, 물 사용량은 80%, 전기료는 86% 절약할 수 있다.

최근 출시된 신제품은 유아가 있는 가정과 여성 소비자들의 위생 세탁을 위해 95도 삶음 세탁 기능을 채용하였고 1인 가구를 겨냥하여 ‘스피드 업’ 코스를 적용, 15분 만에 세탁할 수 있다.

제품 경쟁력을 인정받아 국내에서는 차세대 세계 일류 상품으로 선정되었고 중국에서는 세탁기 시장 10대 리딩 상품으로 선정되기도 하였다.

차별화된 사용 방식과 크기로 국내 소비자들뿐만 아니라 해외 각국의 바이어들로부터 큰 관심을 받는 가운데 동부대우전자는 중국, 프랑스, 러시아 등 30여국에 수출을 진행하고 있다.

수출 지역별 가옥형태에 따라 설치에 제약이 따를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동부대우전자는 세탁조와 캐비닛 일체형 구조, 하부무게중심 설계, 초소형 인버터 모터 및 4중 방진패드를 채용, 세탁 시 발생하는 진동과 소음을 4단계 저소음 시스템으로 최소화해 수출을 보다 확대해 나갔다.

특히 중국 시장 공략에 성공, 연길 및 오야백화점, B&Q 등에 입점한 데 이어 지난해 9월에는 세계 최대 온라인몰 알리바바에 전용관을 론칭하였다. 이뿐만 아니라 지난해 중국판 블랙프라이데이인 광군제(光棍節) 기간 17시간 동안 3만2천대 판매, 3년 만에 판매량을 27배로 성장시키는 성과를 달성하였다.

이와 함께 2017년 9월에는 호주시장에 캠핑카용 벽걸이 드럼세탁기를 새로이 선보이며 니치마켓을 성공적으로 공략하였다는 평을 받기도 하였다.

동부대우전자 세탁기사업담당 박제형 부사장은 “벽걸이 드럼세탁기 미니는 기술력과 편의성의 차별화를 앞세운 신개념 제품으로 국내외 소비자들로부터 인정받으며 동부대우전자를 대표하는 히트 상품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지난해 제품 라인업을 확대하고 해외 수출을 강화하면서 누적판매 25만대를 달성, 매출 증대와 함께 브랜드 이미지 제고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고 밝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