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자세가 필요

박진호 | 입력 : 2018/01/03 [22:59]

 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이 지난 2일 오전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 4층 강당에서 윤종규 회장 및 허인 은행장 그리고 계열사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시무식을 가졌다.

▲ 윤종규 회장    © 경제인



이 자리에서 윤종규 회장은 “리딩 금융그룹의 자격은 당기 순이익도, 자산 규모도 아닌 고객으로부터 ‘최고의 회사’로 인정받을 때 주어질 수 있다”며 “고객 한 분 한 분을 더 잘 모시기 위해 데이터 분석 조직을 강화하고 고객의 니즈를 더 정확하게 그리고 적기에 파악하여 고객에게 꼭 필요한 맞춤형 상품과 서비스 제공을 확대하자”고 말했다.

또한 윤 회장은 “일자리 창출을 통한 ‘상생 파트너’, 창업 생태계 발전을 위한 ‘혁신 파트너’, 서민경제의 ‘금융 파트너’가 되어 국민 곁에 한결 같은 모습으로 늘 함께 함으로써 국민들께 받은 사랑을 희망으로 돌려 드리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자세가 필요하다”며 “서민에게 다가서는 금융 서비스와 나눔 문화확산에 진심을 담아 우리 사회에 ‘포용적 금융’과 ‘사람 중심 경제’가 자리잡도록 노력하자”고 덧붙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