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설인아, ‘배려甲’ 강하늘 증언! “강하늘은 배우 계의 유재석” 궁금증 UP

김정화 | 입력 : 2018/11/29 [09:55]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배우 설인아가 강하늘을 ‘배우 계의 유재석’이라며 강하늘의 남다른 배려심을 밝혀 관심을 높인다.

 

동시간 2049 시청률 정상을 달리고 있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의 29일 방송은 ‘예쁜 우리 새끼~루 붐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스페셜 MC 마마무 화사와 함께 호그와트 마법사로 변신한 MC들과 통통 튀는 매력으로 중무장한 붐-강한나-설인아-신예은이 출연해 비타민같은 토크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털털한 매력으로 안방극장을 접수한 배우 설인아가 출연해 “강하늘은 배우 계의 유재석이다”라며 강하늘과의 인연을 밝혔다. 그는 ”첫 cf를 찍을 때 너무 긴장이 됐었다”며 강하늘과 cf를 함께한 일화를 전했다. 이어 “그도 힘들었을 텐데 나의 긴장을 풀어 주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는 모습이 감동적이기 까지 했다”고 말해 어떻게 긴장을 풀어줬는지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어 설인아는 “강하늘이 입대했다는 것을 나중에 알아 뒤늦게 연락했다”며 아직도 이어지는 강하늘과의 인연을 솔직하게 밝혔다.

 

그런가 하면 설인아는 “집을 나갈 때면 무조건 KBS를 틀어 놓았다”며 드라마 시청률을 높이기 위한 노력을 공개해 웃음을 터뜨렸다. 이에 유재석이 “시청률 수신기가 없으면 아무 의미가 없다”고 알려주자, 설인아는 깜짝 놀라며 “그거 어떻게 달아요?”라고 되물어 포복절도를 유발했다는 후문.

 

美친 존재감을 발산하는 설인아의 ‘배려甲 강하늘’ 풀스토리는 ‘해피투게더4’ 본 방송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마법 같은 웃음이 끊이지 않을 KBS 2TV ‘해피투게더4’는 오늘(29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사진제공 - KBS 2TV ‘해피투게더4’>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