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훈 아산시 부시장, 폭염 속 독거어르신 “온열질환 주의”안부

- 독거노인 안부전화 결연 가정방문, 건강하게 여름 나시길

김정화 | 입력 : 2019/08/07 [10:55]


유병훈 아산시 부시장은 8월 6일 연일 계속되는 폭염 속에 어르신들의 안전을 확인하고 생활실태를 파악하기 위해 1:1 독거노인 안부전화 결연을 맺은 모종동에 거주하는 정모 어르신 댁을 방문해 건강상태 등 안부를 물었다.

 

정모 어르신은 재개발로 살림살이를 다 챙기지 못한 상태에서 현재 거주지로 이사를 해 폭염 속에 더위를 나고 있는 상황에서 이번 가정방문이 이뤄졌다.

 

유 부시장은 생활물품을 전달하며 “무더운 여름에 자칫하면 온열질환에 걸려 고생하실 수 있으니 야외활동은 자제하시고, 더운 날엔 근처에 있는 모종3통 경로당을 이용해 별 탈 없이 여름을 잘 나시길 바란다”며 “다시 방문 드릴 테니 언제든 도움이 필요한 일이 생기면 연락 바란다”고 건강관리를 신신당부했다.

 

정모 어르신은 “아산시의 다양한 복지혜택을 받으면서 항상 감사했는데 또 이렇게 무더위 속에 안부를 물어 주니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아산시 공무원들은 지난 7월 22일부터 혹서기와 혹한기에 보호가 필요한 독거노인과 1:1 결연해 1회 이상 가정방문과 주 2회 안부전화를 드리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