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유승민, 김기현 신임 당대표 당선에 "윤석열, 1인 독점 사당 만들어"

장덕중 | 기사입력 2023/03/09 [13:57]

유승민, 김기현 신임 당대표 당선에 "윤석열, 1인 독점 사당 만들어"

장덕중 | 입력 : 2023/03/09 [13:57]

유승민 전 국민의힘 의원은 8일 페이스북에 김기현 신임 당대표 당선에 "오늘부터 공천 협박이 사실상 시작되고 민주정당의 건전한 경쟁과 비판의 목소리는 듣기 힘들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유 전 의원은 "윤석열 대통령은 지난 8개월 동안 자유롭고 공정한 경쟁을 말살해 국민의힘을 대통령 1인이 독점하는 윤석열 사당으로 만들었다"고 작심 비판했다.


그는 "그러나 아무리 당을 지배해도 국민의 마음까지 권력으로 지배할 수는 없다"며 "오늘 이 순간부터 국민의힘이 가장 두려워해야할 것은 권력의 오만을 용납하지 않는 민심"이라고 주장했다.

유 전 의원은 "민주공화국 헌법이 3권분립을 천명한 까닭이 뭐냐"며 "견제와 균형으로 폭정을 막기 위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이 헌법정신을 지킨 나라들은 발전했고 못지킨 나라들은 퇴보했다"며 "행정부 책임자인 대통령이 입법부인 여당 의원들 위에 군림하는 것은 3권분립을 파괴하고 폭정을 길을 여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원본 기사 보기:미디어저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