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갈지도' 김신영, "10CM&데이브레이크, 안신애 공연 보고 가수 그만둘 생각해"

온라인 뉴스팀 | 기사입력 2024/07/03 [10:23]

'다시갈지도' 김신영, "10CM&데이브레이크, 안신애 공연 보고 가수 그만둘 생각해"

온라인 뉴스팀 | 입력 : 2024/07/03 [10:23]

 

채널S ‘다시갈지도’가 ‘외사친 추천 여행’ 패키지 특집을 꾸미는 가운데 안신애가 공연으로 10CM와 데이브레이크를 은퇴 고민까지 하게 한 사연이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2024 케이블TV방송대상'에서 PP 문화예술부문 작품상을 수상하며 원탑 여행 예능으로서 입지를 공고히 한 채널S 오리지널 예능프로그램 ‘다시갈지도’가 오는 4일(목) 저녁 9시 20분에 116회를 방송한다. 이날 방송은 ‘외사친(외국 사람 친구, 이하 외사친) 추천 여행’ 패키지 특집으로, 김신영이 여행 크리에이터 연국과 ‘처음 만나는 미지의 영국 켄트’를, 이석훈이 오다마와 함께 ‘현지인이 숨겨둔 OO 맛집 나라&오사카’를, ‘큰별쌤’ 최태성이 두이와 함께 ‘선 넘는 썸남썸녀 튀르키예 코니아’를 주제로 패키지여행 배틀을 벌이며, 이번 특집의 승자를 판정할 여행 친구로는 가수 안신애와 가수 쥰키가 출격한다.

 

안신애는 과거 10CM 권정열과 데이브레이크 이원석을 공연 하나로 압도해버린 일화로 스튜디오를 발칵 뒤집는다. 안신애는 월드스타 싸이의 러브콜을 받은 뮤지션들의 뮤지션. 김신영은 “권정열 씨랑 이원석 씨가 공연을 보고 우리 그만둬야겠다 했던 사람이 바로 안신애 씨”라며 실력을 입증해 이석훈과 최태성을 깜짝 놀라게 한다. 이에 안신애가 “해외 투어 공연 중에 아직 남미와 남극만 못 가봤다”라고 글로벌 아티스트의 면모를 뽐내자, 김신영은 “행사 들어오면 남극도 오케이다. 무조건 출발”이라며 행사 전문 MC 다운 의욕을 드러내 이석훈을 폭소케 한다.

 

그런가 하면 쥰키는 “한국에서 활동하는 일본에서 온 중국인”이라며 귀를 의심하게 한 글로벌 이력을 공개해 눈길을 사로잡는다. 쥰키는 오사카 성의 아름다운 전경에 환호하는 MC진에 “오사카성은 현지인은 잘 안 간다”라고 귀띔하는가 하면, 현지 음식에 대해 “못 먹는 게 없다. 중국 사람들은 책상다리 빼고 다 먹는다고 하지 않냐”라며 너스레를 떠는 등 한중일을 오가는 솔직 현지인 토크로 MC진을 쓰러지게 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글로벌한 매력을 뽐내는 안신애와 쥰키마저 흠뻑 빠지게 한 현지인만의 리얼 핫플 여행지는 어디가 될 것인지,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가 한껏 치솟는다.

 

누워서 즐기는 랜선 세계 여행 채널S ‘다시갈지도’ 116회는 오는 4일(목) 저녁 9시 20분에 방송된다. 채널S는 SK브로드밴드 Btv에서는 1번, KT 지니TV에서는 44번, LG U+TV에서는 61번에서 시청할 수 있다. 또한, 시청자의 뜨거운 성원에 힘입어 넷플릭스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다.

 

사진 제공 | 채널S <다시갈지도>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