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제과 ‘몽쉘’, 가수 아이유 모델로 전격 발탁

경제인 | 입력 : 2018/03/14 [13:50]

 롯데제과(대표이사 민명기)가 프리미엄 생크림 파이 ‘몽쉘’의 광고 모델로 가수 아이유를 전격 발탁했다.

아이유는 음악, 드라마, 예능 프로그램 등 다양한 방면에서 활약하며 ‘국민 여동생’, ‘힐링의 여왕’이라는 호칭을 얻을 정도로 독보적인 이미지를 가진 가수 겸 탤런트다. 아이유는 초콜릿류나 부드러운 파이가 먹고 싶을 때면 주로 ‘몽쉘’을 찾는다고 말한다. 아이유는 평소 주말 여가나 촬영 시에도 틈틈이 몽쉘을 챙겨 먹을 정도로 제품에 대한 애정이 깊다.

롯데제과는 아이유를 통해 ‘몽쉘’의 고급스러움을 부각하고 소소하지만 확실한 행복을 줄 수 있는 힐링의 이미지를 소비자들에게 전달할 계획이다. ‘몽쉘’은 생크림을 함유한 프리미엄 초콜릿 파이로, 매년 500억원 이상 판매될 정도로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몽쉘’의 광고는 3월 중순 이후로 온라인, TV 등의 매체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광고에서 아이유는 특유의 감미로운 목소리로 ‘몽쉘 송(Song)’을 부르며 소비자들의 감성을 자극한다.

롯데제과는 아이유를 전면에 내세우며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아이유 이모티콘을 제작하여 SNS에서 활용하고 제품 패키지에는 아이유가 친필로 쓴 힐링 메시지를 삽입하여 판매할 예정이다. 또 매장에서는 아이유 등신대를 활용한 별도의 매대를 구성하는 등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계획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