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최대의 패션 전시회 ’FASHION WORLD TOKYO 4월’ 동경 개최

최다 34개국에서 850개 기업 참가

경제인 | 입력 : 2018/03/14 [14:15]

 일본 최대 패션 전시회 ‘FASHION WORLD TOKYO 4월 (봄)’이 일본 최대의 전시회 주최사인 Reed Exhibitions Japan의 주최하에 4월 4일(수)부터 6일(금)까지 3일간 일본 도쿄 빅사이트에서 개최된다.

‘FASHION WORLD TOKYO’는 연 2회 봄과 가을에 개최되며 어패럴, 가방, 슈즈, 맨즈패션, 액세서리, 패션OEM, 섬유/소재의 7개의 전문 전시회로 구성되어 있다.

올해는 역대 최고인 34개국에서 850개 기업의 유력 브랜드가 참가할 예정이며, 2018년 AW 신상품을 중심으로 7만2000개의 아이템을 선보이며 활발한 상담이 전개될 예정이다.

전시회의 하이라이트는 일본의 독특한 기술과 디자인을 살린 ‘Made-in-Japan’, 신진 디자이너 100명이 참가하는 Designer's Gate’ 등이 있다. FASHION WORLD TOKYO내의 ‘FASHION WEAR EXPO’에서는 ‘mode in France’존이 특별히 신설되어 프랑스의 여성웨어, 가죽, 쥬얼리, 잡화 등 약 20개의 브랜드를 동시에 만날 수 있다.

Reed Exhibitions Japan은 일본과 아시아의 최신 유행이 한자리에 집결한 ‘FASHION WORLD TOKYO 4월 (봄)’을 방문해 다채로운 패션 아이템을 경험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